2018.01.24 15:00









안녕하세요! 얼마 전에 이마트에서 노트 중심으로 학용품을 여러 개 샀는데,

오늘은 그 학용품들의 이야기를 해 볼까 합니다. 















고등학교에 올라온 후로 이런저런 기록이나 철저한 일정 관리를 위해 다이어리를 쓰고 있습니다.


2018년에는 다이어리로 잘 알려져 있는 양지사의 WEEK 25(위크 25)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사진은 촬영하지 않았지만 내부 구성도 잠시 설명하겠습니다.

기본적으로 캘린더, 연간 계획, 월별 달력, 일별 계획, 자유 공간(유선) 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중간중간 캘리그라피와 그림이 있고, 아래쪽 여백에 영어 명언이나 한자성어가 적혀 있는 등

섬세하고 재미있는 구성이 많습니다.


특히 부록에는 신기한 것이 많았습니다. 세계시차표, 상용한자일람표, 도량형환산표, 지도와 지하철노선도 등

자주 사용할 것 같지는 않지만 가끔 쓸모가 있을 것 같은 자료들로 이루어져 있었습니다.







  








간결한 디자인의 얇은 노트입니다. 단색의 표지에 격자 무늬와 색상 이름 정도만 있어서 매우 심플합니다.

5권을 세트로 묶어서 파는 것을 샀습니다.












저 정도 두께는 보통 24매 노트입니다. 아마 이 노트들도 한 권에 24매일 것 같네요.

노트를 하도 많이 사다 보니 어떤 것들은 두께를 보면 몇 장일지 짐작이 됩니다.



 










두꺼운 인덱스 노트도 샀습니다. (이름은 '모두를 위한 형형색색의 노트'쯤 되는군요.)

이 노트는 겨울방학 보충수업을 위해 산 것입니다. 여러 과목을 한 권에 정리하겠다는 생각이었죠.













앞표지와 뒷표지의 색이 다릅니다! ㅎ_ㅎ


표지와 스프링이 튼튼해서 두꺼운 노트이지만 잔고장(?) 없이 사용 중입니다.












빨강, 주황, 노랑, 초록, 파랑의 다섯 부분으로 구별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공간이 나누어진 노트는 처음 사용해 보는데 상당히 편해서 

앞으로도 이런 종류의 노트를 사용하게 될 것 같기도 합니다.*^^*












부드럽고 탁한 색의 표지에 꽃 그림이 그려져 있는 표지가 아름다워서 사게 된 공책들입니다.













뒷표지에도 꽃이 그려져 있습니다. 이번에는 색칠하지 않은 꽃들이네요.












이렇게 요일을 표시할 수 있는 노트는 오랜만이네요. 가끔 이런 노트가 있었습니다.





 










발랄한 디자인을 자랑하는 귀여운 공책들입니다! ^0^















심플한 디자인도 좋아하지만 이렇게 화려하면서도 보기 좋은 공책도 좋아합니다. ^.^

















Posted by 깜찍이^^
2018.01.22 09:30
















안녕하세요.^^

셜록 북엔드에 이어 나머지 알라딘 굿즈들을 보겠습니다.


이것은 달과 6펜스 파우치입니다. The Moon and Sixpence.

달과 6펜스는 서머싯 몸의 장편소설인데 참 인상 깊게 읽었던 소설 중 하나입니다. 


예술의 가치에 대해 생각해 보게 하는 책이죠. 

(고흐의 친구로도 잘 알려져 있는) 폴 고갱을 모델로 했다고 합니다.
















피넛츠의 스누피가 그려져 있는 담요입니다. 

HEE HEE HEE HEE라며 재미있게 웃고 있는 노란 친구의 이름은 모르겠네요.


만화 내용은 잘 모르지만 귀여운 스누피를 좋아합니다.















보통 트윈링 노트는 1권씩 고르는데 이번에는 특이하게도 2권 세트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저는 셰익스피어 세트를 골랐습니다. 분홍색은 베니스의 상인, 하늘색은 햄릿이네요.


THE MERCHANT OF VENICE.

THE TRAGEDY of HAMLET, PRINCE OF DENMARK.
















그림이 하나씩 그려져 있는 간단한 뒷표지가 보기 좋았습니다.^_^
















Posted by 깜찍이^^
2017.04.01 09:00
















 

 

 

반디앤루니스는 서점이지만 학용품도 많이 팔고 있습니다.


얼마 전에 새 학기를 준비하기 위해 반디앤루니스에서 노트를 많이 사 왔었습니다.


무려 열두 권을 사 왔는데, 좀 많은 것 같지만 또 금세 채워지겠죠.


보기 좋은 노트가 공부 의욕에 도움이 된다는 나름의 생각으로

다양한 디자인의 귀여운 공책들을 마련했습니다.





 

 


 














두꺼운 노트가 필요할 때도 있고 얇은 노트가 필요할 때도 있어서 다양한 두께로 골랐습니다.


이 두 권의 모닝글로리 노트는 두께가 주된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세어 보니 64장이었습니다. 보기 드물 정도로 두꺼운 노트였습니다.




















AMAZING FRIENDS라고 적혀 있네요.


각각 흰색과 하늘색 표지 그리고 귀여운 캐릭터를 가진 노트들입니다.

















독특하고 재미있는 공책이네요. 구멍을 통해 캐릭터가 보입니다.


















내지에서도 또 하나의 특징을 볼 수 있었습니다. 


세로줄이 그어져 있습니다! 이거 꽤 유용하겠는데요.


















중간 두께의 노트 다섯 권입니다. 40매인데, 이것도 제법 두꺼운 노트라 할 수 있겠군요.


똑같은 디자인의 노트가 5권 묶여 있었습니다.



















귀여운 우유가 그려져 있습니다. 빈칸을 이용해 이름이나 제목을 써도 좋을 듯합니다.


재치 있는 디자인이군요.*^^*




















일본식 제본노트라고 쓰여 있는데, 

검정색으로 단단하게 덧대어진 부분을 말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내부는 이런 모습입니다.



















가장 얇은 24매 노트입니다. 카카오 프렌즈 캐릭터가 그려진 귀여운 노트입니다.


















앞표지는 웃고 있는데 뒷표지는 무표정입니다. 재미있네요.ㅎㅎ



















내지에도 캐릭터들이 그려져 있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7.03.07 10:00

 

 

 

 

 

 

 

 








일본 여행을 다녀오며 좋은 학용품들도 몇 가지 살 수 있었습니다.











 

 

 

 

 









귀여운 고양이 사진이 있는 노트입니다.


이온몰 맥스밸류에서 사 온 것인데 다이소에서도 있던 것 같습니다.










 

 

 

 

 








안을 보니 무선 노트입니다. 여러 용도로 쓸 수 있겠네요.











 

 

 

 

 

 

 

 








이것은 다이소에서 산 것입니다. 


'TO DO STICKY MEMO'. 일정을 적고 체크할 수 있는 메모지입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7.01.14 09:30

 

 

 

 

 

 

 

 

 

 

 

 

 

 

표지에 '경선식 영단어 중학'이라고 커다랗게 적혀 있지만,

이 포스팅은 경선식 영단어에 대한 것은 아닙니다.

 

이것은 경선식 영단어 광고가 인쇄된 얇은 무선 노트입니다. 연습장이죠.

 

알라딘에서 영단어나 영숙어 등 영어 어휘 관련 도서를 구매하면

이 연습장을 주는 것 같습니다.

 

 

 

 

 

 

 

 

 

 

 

 

 

이런 광고가 있습니다.

 

 

 

 

 

 

 

 

 

 

 

 

 

 

깨끗한 연습장입니다.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알라딘 사은품으로 받은 연습장 이야기를 잠시 했습니다.ㅎ_ㅎ

 

 

 

 

 

 

 

 

 

 

 

 

 

 

 

 

 

 

 

 

 

 

Posted by 깜찍이^^
2016.12.11 16:12

 

 

 

 

 

 

 

 

 

 

 

 

 

 

 

 

 

 

 

 

 

 

 

 

 

 

 

문제집, 참고서를 많이 구매하는 시기여서 알라딘을 이용할 일이 참 많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 만날 친구는

'알라딘 굿즈'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품목들 중 하나인 리갈패드입니다.

 

정가는 1,500원이지만 1,200원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사은품 등의 이유로 특정 금액을 채우기에 딱 좋습니다.ㅎㅎ

 

사진에서 볼 수 있는 이름은 '1500 리갈패드 A4 노랑 40매'입니다.

알라딘에 들어가 보면 '옥스포드 리갈패드 프로패드 플러스 A4(노랑색) 40매'라는 이름을 볼 수 있고요.

 

품질은 말할 것도 없죠. 좋습니다!

필기할 때의 감촉도 좋고, 뒷면에 두꺼운 받침대가 있어 그것도 편합니다.

절취선이 있어 떼어내기도 편했습니다.

 

노란색 A4 리갈패드를 만나 봤습니다.^_^

 

 

 

 

 

 

 

 

 

 

 

 

 

 

Posted by 깜찍이^^
2016.08.17 20:42

 

 

 

 

 

 

 

안녕하세요.^^

오늘은 제가 아끼는 두 권의 스프링노트를 가져왔습니다.ㅎㅎ

 

이 두 권의 노트는 모두 '알라딘 굿즈'입니다.

특정 종류의 책을 일정 금액 이상 구매하면 마일리지를 사용해 구매하는 것 같았습니다.

 

여담으로 저는 '아름다운 노트는 공부 의지에 도움이 된다!'라는 논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렇게 노트 두 권이 있습니다.

 

앞으로도 알라딘을 이용할 일이 많을 테니 더 많은 재미있는 굿즈를 보게 될 것 같습니다.

 

'알라딘 트윈링 노트'라고 합니다. 왼쪽 것은 검은 고양이, 오른쪽 것은 셜록 홈즈입니다.

 

 

 

 

 

 

 

 

 

 

 

 

 

 

검은 고양이. The Black Cat.

 

아래쪽에 EDGAR ALLAN POE라고 써 있는데... 추리소설 작가 에드거 앨런 포의 이름이네요!

 

이름은 들어 본 적이 있어도 그의 작품에 대해서는 잘 알지 못했었는데 좋은 기회가 된 것 같습니다.*^^*

 

 

 

 

 

 

 

 

 

 

 

 

셜록 홈즈입니다.

 

셜록 홈즈의 팬으로서 알라딘 굿즈에 셜록 관련 제품이 많다는 것이 아주 기쁘네요.^0^

 

'JOHN, I DON'T HAVE FRIENDS I HAVE ONE.'

 

마음을 움직이는 문장이네요.

 

 

 

 

 

 

 

 

 

 

간단하게 알라딘 굿즈 트윈링 노트 두 권,

검은 고양이와 셜록 홈즈를 소개했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6.07.08 19:13

 

 

 

 

 

 

오늘은 품질 좋은 학용품, 옥스포드 노트 (OXFORD NOTES) 를 가져왔습니다.^^

 

이마트에서 산 학용품입니다. 가격은 5000원으로 일반적인 노트보다 좀 비싸지만..

그만큼 종이 질 등이 훌륭합니다!

 

 

 

 

 

 

 

 

 

 

 

 

5000PP 포켓 절취 스프링노트 B5, 그리고 증정으로 작은 리갈패드가 있습니다.

 

디자인도 멋집니다. 리갈패드의 노란색도 보기 좋네요.

 

 

 

 

 

 

 

 

 

 

 

 

내부는 이런 모습입니다.

 

리갈패드와 스프링노트 모두 절취가 가능합니다.

한 장 한 장 뜯어낼 수 있으니 편리할 때가 있습니다.^&^

 

그리고 스프링노트에는 포켓(주머니)가 있습니다. 절취한 페이지를 보관하기 좋겠군요.ㅎㅎ

 

 

 

 

 

 

 

 

 

 

 

 

 

스프링노트의 뒷표지가 나온 사진입니다.*^^*

 

 

 

 

 

 

 

 

간단한 옥스포드 노트 포스팅이었습니다.^.~

 

 

 

 

 

 

 

 

 

 

 

 

 

 

Posted by 깜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