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16 08:00

 

 

 

 

 

 

 

 

 

 

 

 

 

오이타공항 면세점에서 사 온 녹차 카스테라입니다.

 

 

 

 

 

 

 

 

 

 

 

 

 

 

 

 

 

 

뜯기 아까울 정도로 섬세한 여러 겹의 포장이 있습니다.

 

 

 

 

 

 

 

 

 

 

 

 

 

 

 

 

 

면세인데도 면세점 물건들이 으레 그렇듯 이것도 크기에 비해 가격이 비쌉니다.

 

하지만 맛을 보자 그럴 만한 가치가 있다고도 느껴졌습니다.

 

 

 

 

 

 

 

 

 

 

 

 

 

 

 

 

 

녹차의 풍미가 잘 느껴지는 훌륭한 카스테라였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7.03.15 20:00

 

 

 

 

 

 

 

 

 

 

 

 

 

 

 

오이타공항 국제선 면세점에서 이것저것 구매했습니다.

포장이 잘되어 있어 선물용으로도 좋겠고 맛있으니 직접 먹어도 좋겠네요.

 

-ROYCE POTATOCHIP CHOCOLATE

-까망베르치즈 와플쿠키

-PURE JELLY(유바리멜론)

-히요코(만쥬)

-ROYCE PURE CHOCOLATE(Creamy Milk, White)

-녹차 카스테라

-TOKYO BANANA

 

-로이스 초콜릿(오레, 가나 비터, 마일드 카카오)

 

 

 

 

 

 

 

 

 

 

 

 

 

 

 

 

 

 

 

 

 

여러 종류의 로이스 초콜릿 가운데 가장 무난한 기본 맛으로 여겨지는 오레(Au Lait)입니다.

 

 

 

 

 

 

 

 

 

 

 

 

 

 

 

 

 

 

 

 

 

 

도쿄 바나나입니다. 이름을 모를 때는 바나나빵이라고 편하게 불렀었죠.

 

노란 빵 속에 바나나 맛이 나는 커스터드 크림이 들어 있습니다.

 

 

 

 

 

 

 

 

 

 

 

 

 

 

 

 

 

 

 

유바리 멜론 퓨어 젤리입니다. 이름을 읽기 전에는 간단히 멜론젤리라고 칭했었습니다.

 

 

 

 

 

 

 

 

 

 

 

 

 

 

 

 

 

 

 

 

 

녹차 카스테라입니다.

 

 

 

 

 

 

 

 

 

 

 

 

 

 

 

 

 

 

 

 

 

 

 

히요코 만쥬입니다. 하카타의 명물을 오이타에서도 만났네요.

 

 

 

 

 

 

 

 

 

 

 

Posted by 깜찍이^^
2017.01.02 11:39

 

 

 

 

 

 

 

 

 

 

 

 

 

 

 

 

 

 

 

 

 

 

 

 

 

 

 

 

 

 

 

'오리온 초코파이 말차라떼'입니다. 편하게 녹차 초코파이라고도 불리죠.

 

초코파이가 점점 재미있어지고 있습니다.

바나나 초코파이에 이어서 녹차 초코파이도 만들어졌습니다.

 

만약 일반, 바나나, 녹차 중 한 가지를 고르게 된다면,

주저 없이 오리지널 초코파이를 선택할 것 같지만...

 

바나나 초코파이나 녹차 초코파이 역시 충분히 맛볼 가치가 있습니다! ^_^

 

녹차 초코파이의 맛을 평가하자면, 물론 맛있습니다.

 

하지만 사람에 따라 선호도가 많이 다를 수 있습니다. 호불호가 갈린다고나 할까요.

 

처음 한 입을 베어 물 때는 녹차의 향기가 강하게 느껴집니다.

계속 먹으면 녹차와 초콜릿이 어울리며 온화한 맛이 되어 갑니다.

 

녹차 향이 많이 나기 때문에 녹차나 그 향을 싫어한다면

녹차 초코파이도 그다지 좋아하지 않을 가능성이 큽니다.

 

녹차 애호가라면 초코파이 말차라떼는 즐거운 간식이 될 것입니다.^&^

 

 

 

 

 

 

 

 

 

 

 

 

 

 

 

 

 

 

 

 

 

Posted by 깜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