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02 11:24

 

 

 

 

 

 

이제 기나긴 일본 후쿠오카 여행 포스팅도 거의 끝나갑니다.^^

이제, 여행의 처음과 마지막을 장식하는 공항과 비행기,

더불어서 기내식 이야기를 해 볼 겁니다.^&^

 

후쿠오카 공항과 티웨이항공에 대해서 말이죠.

 

 

 

 

 

 

 

 

 

 

 

 

 

후쿠오카 공항입니다.

제가 보기엔 인천공항보다는 못하지만 그래도 규모가 크군요.

공항 자체의 모습은 그렇다치고,

저는 이곳에서의 좋은 조식 식당을 더 잘 기억한답니다.^^

 

 

 

 

 

 

 

 

 

 

 

 

 

 

 

 

 

 

 

방금 전 그 식당입니다.

조식으로 딱 좋은 샌드위치와 샐러드, 빵 조각, 스크램블과 소시지 등등.

간단하면서도 구미가 당기는 메뉴들이죠.^_^

 

이곳에서 저는 '핑크레몬에이드'라는 음료수를 맛보았답니다.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레몬에이드가 분홍색이던 노란색이던 맛에는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래도, 음식의 모습을 중시하는 일본답게 눈과 입이 모두 즐거운 음료였습니다.*^^*

 

 

 

 

 

 

 

 

 

 

 

 

 

 

 

 

 

 

 

 

 

 

식당 장식도 창의력이 꽤나 돋보이군요.

아시아 지도와, 아시아 항공사들의 비행기 꼬리 디자인들인가 보군요.

 

 

 

 

 

 

 

 

 

 

 

 

 

 

 

 

 

후쿠오카에는 약간의가 내렸답니다.

비행기는 뜰 수 있었죠.

 

운좋게도, 제가 여행을 다닌 기간만 딱 날씨가 좋고 전후로는 계속 비가 왔다고 합니다.

 

 

 

 

 

 

 

 

 

 

 

 

 

 

 

 

 

보다시피 비 때문에 잔뜩 구름 낀 날씨입니다.

이때 저는 '아... 이번에는 좋은 경치는 다 갔구나. 아무것도 안 보이는데 뭘.'

이라고 생각했었죠.

 

 

 

그러나.....?

 

 

 

 

 

 

 

 

 

 

 

 

 

 

 

 

 

 

 

좀 있으니까 장관이 펼쳐졌답니다.^_^

비가 오니 구름이 많아 오히려 위에서 볼 때는 날씨가 맑을 때보다 수려한 경관이었죠.

 

 

 

 

 

 

 

 

 

 

 

 

 

 

 

 

저는 이번 여행에서 절대로 날개 자리에 앉은 것이 아닙니만,

일부러 카메라를 틀어 날개 끝을 촬영하는 건 제 일종의 습관이 돼 버렸나 봅니다.

3박 4일 새에 말이죠...

 

 

 

 

 

 

 

 

 

 

 

 

 

 

 

 

 

 

이곳 기내식입니다.

간단한 과자와, 음료(주스 or 물, 선택 가능)입니다.

 

고도가 높아지면 미각과 후각이 둔해지기 때문에 비행기 기내식은 일부러 좀 짜게 만들었다더군요.^&^

나중에 비행기에서 내려서 남은 과자를 먹으니 좀 많이 짰습니다.

 

 

 

 

 

 

 

 

 

 

 

 

 

 

인천공항 도착입니다.

후쿠오카는 비가 왔는데, 인천은 햇살이 따가울 만큼 맑았답니다.^^

 

이 글은 후쿠오카→인천이니,

인천→후쿠오카 글 링크도 올립니다.

 

 

2014/08/19 - [여행/일본 후쿠오카] - 일본 후쿠오카 여행 - 인천공항, 그리고 티웨이항공

 

 

 

 

 

 

 

 

 

 

이제 블로그에서의 일본 여행도 끝이 났습니다.

이걸 올리는 동안 다른 맛집들을 둘러보면서 새로운 글거리들이 많이 생겼으니,

앞으로의 포스팅도 기대해도 좋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4.08.19 20:35

 

안녕하세요~^^

이번에 3박 4일간 일본 후쿠오카로 여을 다녀왔습니다.

(8월 12일~8월 15일)

이번에는 여행의 시작인 인천공항과, 후쿠오카까지 타고 간 티웨이항공 비행기에 대해

포스팅하겠습니다.^&^

 

 인천공항 내부 사진은 많이 찍지 못했는데, 참 넓었답니다.

그래서 오가는 비행기들도 엄청나게 많더군요.^^

그리고, 김포공항에서는 공항에서 비행기까지 버스로 이동하기도 했는데,

인천공항에서는 게이트로 이동했습니다.^&^

 

 후쿠오카행 비행기 출발 시간이 오전 10:05 여서 인천공항에서 아침식사를 했답니다.

이곳은 'food square' 이라는 인천공항 내의 식당입니다.^^

이건 라볶이세트로, 라볶이 외에 큰 새우튀김도 나옵니다.*^^*

 이건 설렁탕인데요.

따뜻한 국물이 맛좋더라구요.^&^

약간 싱겁게 나와서 기호에 따라 소금을 뿌려 먹는 것이 좋답니다.^^

 

 이건 어묵우동입니다.

가격은 6,500원이고, 공항 식당이라 그런지 휴게소 우동보다는 비싸더군요.;;

그래도 어묵이 많아서 좋았답니다.^^

 

 

 

 

 

 

 

 

공항에 일찍 도착해 시간이 많이 남아 여유롭게 후식도 즐겼습니다.

'Gloria Jean's Coffees' 에서 커피와 핫초코 먹었습니다. 사진은 핫초코랍니다.

뜨거워서 먹기 시작한 핫초코 거품이 초코 맛이 적당해서 맛있었습니다.^^

핫초코도 맛있었답니다.

 

 

 

 

 

 

 

 항공권입니다.

원래 이것보다 큰데 직원이 표를 확인할 때 일부를 뜯어 가더군요.

이름은 가렸습니다. 티웨이항공을 이용했답니다.^^

 

 

 

 

 

 

 

간단하지만 기내식이 나왔답니다.^^

주스와 과자 한 봉입니다.

과자는 야채로 만든 과자 같네요.

주스 대신 물을 선택할 수도 있답니다.^&^

 

 

 

 

 

비행기 내에서 볼 경치를 위해선 아주 중요한 창문 상태입니다.

창문마다 조금 다른데, 제가 앉은 곳의 창문은 보시다시피 아주 더럽더군요.;;

그래도 실제로 볼 때는 사진보다는 나았답니다.

 

반면에 앞자리에 앉은 동생의 창문은 정말 깨끗했답니다.^^

아무래도 좋은 경치 보는 데도 약간 이 작용하는 듯하군요.

 

 

 

 

 

 

 

사진이 좀 흐리게 나왔지만 창문을 통해 내려다보는 구름들은 신기하고 멋지더군요.*^^*

맑은 날씨 덕에 하늘도 깨끗하고 육지도 잘 보였답니다.

땅이 보일 때 어느 곳인지 예상하곤 했죠.

바로 아래 사진은 아마 대마도나 일본(혹은 우리나라 남해)의 작은 섬 중 하나인 듯합니다.^&^

 

 

 

 

 

 

 

비행기 날개 끝이 보이게도 사진을 찍어 봅니다. t'way!

 

 

 

 

 

 

 

 

바다도 멋집니다.

물살을 일으키며 빠르게 가고 있는 배도 보이네요.^^

 

 

 

 

 

 

추측이지만, 이곳이 일본 큐슈 본토인 듯합니다.^^

드디어 후쿠오카공항에 도착하게 되겠군요.^^

유감스럽게도 그날 후쿠오카공항에서는 사진을 찍지 않았답니다.

 

다음에는 후쿠오카에서 묵은 숙소, '피콜로 하카타' 에 대한 소개로 돌아오겠습니다~^^






Posted by 깜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