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27 18:05












올해 제가 읽은 책들 중 가장 재미있었다고 과감히 말할 만한 책입니다.


<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 >


'Hundraaringen som klev ut genom fonstret och forsvann'


원제는 이렇습니다.


작가는 요나스 요나손 (Jonas Jonasson)입니다.


옮긴이는 임호경, 한국어판 출판사는 열린책들입니다.


요나스 요나손의 다른 작품으로는 '셈을 할 줄 아는 까막눈이 여자', 

그리고 최근에 나온 '킬러 안데르스와 그의 친구 둘'이 있습니다.


이 작가 특유의 매력적인 유머가 저와 잘 맞는 것 같습니다.^_^





















음.. 배경 색과 표지 색이 좀 많이 비슷하군요!


이 책의 분량은 아주 깁니다. 


종종 헷갈리면 앞으로 넘겨 가면서 봤습니다.ㅋㅋ




















현대사의 주요 순간마다 등장하는 영감님은 많은 웃음을 줄 것입니다.


동일한 제목의 영화도 있습니다. 역시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0^




















헌사가 적혀 있습니다.


요나스 요나손의 이야기 재주는 할아버지를 닮은 것일지도 모르겠네요!




















이렇게 시작합니다.


인터넷 서점에서도 제법 많은 분량의 미리보기를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유쾌한 100세 할아버지의 이야기였습니다.

책 읽기를 즐긴다면 강력히 추천합니다! ^.~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