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1. 26. 22:55

 

 

 

 

* 저는 2020 수능에 응시했으므로 현재 고2(2018년 입학)나 고1(2019년 입학)과는 교육과정이 다릅니다. 그러므로 이 글의 내용이나 사용된 이미지들도 기본적으로 지난 수능특강을 바탕으로 하고 있습니다. 제가 쓸 글들은 최근에 수능을 본 사람의 연계교재 활용 Tip 정도로 받아들여 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2020 수능특강 수학영역은 네 권이 있었는데 그 중 '수학II&미적분I'은 나형 범위였기 때문에 가형 응시자였던 저는 풀지 않았습니다. 나머지 세 권은 '미적분II, 기하와 벡터, 확률과 통계'이었는데 책의 구성은 세 권 모두 거의 같았습니다.

 

 

 

 

 

 

 

 

 

 

 

 

아래의 사진들에 나타난 것처럼, 각각의 단원은 '개념 설명 - 예제&유제 - Level 1: 기초 연습 - Level 2: 기본 연습 - Level 3: 실력 완성 - 대표 기출 문제'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개념 설명은 압축적이지만 있어야 하는 설명은 그런대로 다 갖추어져 있어서 가볍게 읽고 넘어갔습니다. 예제와 유제 문제들은 간단한 것이 많지만 쉽지 않은 것도 종종 보였습니다.

 

Level 1, 2, 3는 난이도 차이가 확실하게 체감되었습니다. Lv1은 대부분 어느 문제집에서든 흔히 봤을 만한 기본적인 문제들이었습니다. Lv 2와 3은 결코 쉽지 않은 문제들이 많았습니다. 여기에서는 평범한 4점 정도의 문제들은 물론 킬러라고 할 만한 문항들도 있었습니다. 대표 기출은 단원마다 한두 문제가 실려 있었습니다.

 

 

 

 

 

 

 

 

수학의 경우 국어(문학)나 영어에 비해 연계 체감이 크지 않습니다. 최근에는 평가원 시험마다 한두 문제씩 눈에 띄게 연계가 되는 것 같긴 하지만, 그래도 국어나 영어만큼의 효과를 기대하기는 어렵습니다. 그래서 저는 수능특강 수학은 연계를 기대하기보다는 괜찮은 문제집을 푼다는 느낌으로 활용했습니다.

 

 

 

 

 

 

 

 

저는 지난해(2019년) 현역 고3이었고 수학 내신에서 수능특강이 많이 활용되었습니다. 교과서로 진도를 나가면서 수능특강 문제도 풀었던 과목도 있고, 거의 연계교재로만 수업이 진행된 과목도 있었습니다.

 

내신 준비를 하면서 볼 때는 아무래도 수능용으로만 수특을 풀 때보다 좀 더 꼼꼼히 봤던 것 같습니다. 그런 과정이 결국 수능에도 도움이 된 측면이 있었습니다. 고3 수업이 주로 EBS 연계교재로 진행되는 현상에 대해서는 여러 의견이 존재하는데, 내신과 수능 준비에 따로 노는 부분이 줄어든다는 것은 좋은 점이라고 생각합니다.

 

 

 

 

 

 

 

 

 

 

 

 

EBS 교재는 ebsi에서 무료 강의를 볼 수 있다는 편리함이 있습니다. 언젠가부터 문항코드 기능이 생겨서 모르는 문제들의 풀이를 찾아 들을 수 있었습니다. 강의는 고난도 문항들에 대해 여러 가지 풀이법을 알려 주신다는 장점도 있었습니다. 가끔가다 해설지의 풀이를 보면서 이것을 실전에서 적용할 수 있을지 의문이 드는 경우가 있는데, 그런 문제들의 강의를 보면서 좀 더 납득할 만한 풀이를 알아가기도 했습니다.

 

 

 

 

 

 

 

 

수능특강 기하와 벡터는 고난도 문제들을 접하는 것에 도움이 되었습니다. 특히 공간도형 쪽 문제들이 당시에 어렵게 느껴졌고 벡터에도 만만치 않은 문제들이 있었습니다.

 

 

 

 

 

 

 

 

수능특강 확률과 통계에는 참신하면서도 충분히 나올 만한 문제들이 많아서 도움이 되었던 것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게다가 최근 평가원 시험들의 연계 문항들 중 확통에서 나온 것이 많았습니다.

 

다만 Lv 3 문제들이 과하게 어려워서 주로 Lv 2까지만 풀었던 것 같습니다. 물론 확률과 통계에서도 생각할 것이 많은 문제들이 자주 나오긴 하지만, 그런 난이도의 문제들까지는 수능에 나올 확률이 낮다는 생각이었습니다.

 

(최근 몇 년 동안 수학 가형에서 가장 어려운 문제들은 주로 미적2나 기벡에서 나왔습니다. 그러나 이건 2020 수능까지의 이야기이고 앞으로는 어떻게 될지 잘 모르겠습니다. 교육과정 및 수능 체제가 급격히 변화하고 있어 예측이 쉽지 않습니다. 특히 2021 수능은 기벡이 통째로 날아가 버렸으니 확통의 비중이 더 커질지도 모르는 일이죠.)

 

 

 

 

 

 

 

 

 

 

 

 

수능특강 수학영역 미적분II는 고3 올라가기 직전의 겨울방학 때 1차 풀이를 집중적으로 했었습니다. 기본적으로 책이 얇아서 단기간에 풀기 좋았습니다. (고민이 필요한 문제들이 적지 않아 아주 빠르게 끝내기는 어려울 수도 있겠지만요.)  수업에서 활용되어서 1학기가 시작된 후에도 여러 번 보게 되었습니다. 일부 문항들은 모둠을 이루어 함께 풀고 발표를 하는 시간도 있었던 기억이 납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8. 3. 3. 10:00




















< 개념원리 기하와 벡터 >입니다. 미적분 2와 마찬가지로 자연계열에서만 배웁니다.















개념원리 시리즈에 대한 리뷰는 이미 몇 번 썼습니다. 


개념원리 기하와 벡터는 개념원리 미적분 2 등과 비교했을 때 구성이나 특징이 크게 다르지는 않습니다.














개념원리는 설명을 진행하고 마지막에 요약한다기보다는,

일단 깔끔하게 핵심을 제시해 두고 그 후에 설명이나 증명을 이어가는 방식으로 개념을 이해시킵니다.















개념서여서 문제 수가 많지 않을 것 같지만 의외로 많습니다. 

개념원리 익히기, 예제, 확인체크, 연습문제를 모두 합치면 그 수가 꽤 될 겁니다.
















고등수학 개념은 수학1부터 기하와 벡터까지 전부 개념원리로 시작했습니다.

이렇게 여섯 권이 모두 모여 있는 것을 보니 감회가 새롭네요.ㅎㅎ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 2. 13. 16:58

 

 

 

 

 

 

 

 

 

 

 

고등학교 수학 선행학습 등을 고민하다 보면, 처음 알아볼 때는 이런 식의 의문이 들곤 합니다.

 

'도대체 수학 1은 뭐고, 수학 2는 뭐야? 그리고 그걸 언제 배우는 건데?'

 

이런 기본적인 의문이 들곤 합니다.

 

그래서! 고등학교 수학 교육과정을 한 장의 사진과 함께 간단히 정리하겠습니다.^&^

(사진은 '개념원리 수학 1' 에서 참고한 것입니다.)

 

 

(지금 저는 중학생이기 때문에 오류가 있을 수 있지만, 다양한 곳을 조사했기 때문에 아마 거의 맞을 겁니다.^^)

 

 

고등학교 1학년 때는 아직 문이과 구분이 없어서, 모든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은

1학년 1학기 때 수학 1, 1학년 2학기 때 수학 2를 배웁니다.

 

2학년 때부터는 인문계열(문과)과 자연계열(이과)로 나뉘게 됩니다.

 

고등학교 2학년과 3학년 2년 동안,

 

문과는 확률과 통계, 미적분 1까지 배웁니다.

이과는 확률과 통계, 미적분 1, 미적분 2, 기하와 벡터를 배웁니다.

 

그러니까 원칙적으로는 2학년과 3학년 2년 동안 이렇게 배우게 됩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고등학교들은 진도를 훨씬 더 빨리 나갑니다.

 

2년 동안 나가도록 되어 있는 진도를 2학년 1년 동안 다 빼고,

3학년 때는 기출문제, 모의고사 풀이 등 본격적인 수능 준비에 매진하는 학교들이 많을 것입니다.

 

그러니까 실질적으로 문과는 2권, 이과는 4권의 책을 1년 동안 배우는 것입니다.

 

 

이렇게 진도를 빨리 나가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선행학습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듯합니다.

 

특히나 이과는 1년에 4권, 그것도 두껍고 어려운 책 4권을 배우는데 한 번도 미리 보지 않고 들어간다면

수업을 따라가기가 조금 벅찰 수도 있겠죠.

 

수학 선행학습을 할 것인지, 또 얼마나 어떻게 할 것인지는 본인의 실력이나 흥미 등을 따져 가며

충분히 고려한 뒤 결정하시면 되겠습니다.^^

 

저는 이 정도로 언제 어떤 책을 배우는지만 간단히 써 놓았지만,

목차까지 알려 주는 곳들도 많으니 궁금하신 분들은 포털사이트에서 검색해 보시면 금세 나올 것입니다.^_^

 

 

 

*수정(2016.8.6)

: 고등학교 2학년부터의 과정을 교과서 이름만 나열하고 진도를 나가는 순서를 명확히 하지 않아 써 둡니다.

문과인 경우 미적분1 , 확률과 통계 순으로 진도를 나가고

이과인 경우 미적분1, 미적분2, 확률과 통계, 기하와 벡터 순으로 나갑니다.

 

 

 

간단하게 고등학교 수학 교육과정에 관해 포스팅해봤습니다.

곧 3월이 되고 새 학년이 시작되겠네요.*^^*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츠야 2016.03.07 11: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합니다! 간단한 정보지만 이렇게 간단한게 필요했는데!! 검사드려요~

  2. 수진 2016.03.12 20: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고1들어가는데진짜정보감사드려요~☺

  3. ㄷㄱㄷㄱ 2016.06.30 02: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게 올해 2017수능보는애들 수학과정맞죠?

  4. 고1맘 2017.03.29 22: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1올라온 아들이 있는 엄만데 부끄럽지만 너무 간략하게 한눈에 알아보게 설명해줘서 너무 고마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