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6 19:34
















나카츠 성을 나와 거대한 이온몰에 갔습니다. 


제가 기억하는 가장 큰 이온몰은 오키나와에 있는데 그곳은 거의 제2롯데월드몰의 느낌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이 이온몰은 그 정도는 아니지만 그래도 꽤 큽니다. 
















그런대로 합리적인 가격의 의류 브랜드 GU에서 많은 옷을 샀습니다.












따뜻해 보이는 귀여운 신발이 눈에 띄네요.














생과일 주스를 파는 어느 카페에서 메론 주스를 사 먹었는데, 

어딘지 애매한 맛이지만 메론을 그대로 갈아 넣었다는 점은 의미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붕어빵도 먹었습니다. 


하얀 붕어빵은 무엇인지 모르겠지만 재미있다고 생각하며 샀는데 알고 보니 떡이었습니다.^&^


나머지 세 개의 붕어빵은 속재료가 모두 다릅니다. 초코크림이 들어간 것도 있었죠.














다이소에서 몇 가지 물건들을 사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드럭스토어에서 핫팩과 시세이도 퍼펙트휩 등을 샀습니다.

국내 제품에 비해 핫팩의 가격과 성능(온도, 지속시간)이 모두 좋았습니다.















마트에서 엄청난 양의 식료품도 샀습니다. 

도시락, 메론 빵, 시치미, 쯔유, 와사비, 각종 젤리, 킷캣, 푸딩 등이 기억나네요.












Posted by 깜찍이^^
2017.09.23 06:00

 

 






점심을 먹은 후 체크인하러 호텔로 가는 길에 '드럭스토어 코스모스'를 발견했습니다!

 

코스모스, 모리 등의 드럭스토어는 다른 일반적인 마트보다 물건 가격이 저렴한 편이고,

특히 화장품과 약품 종류는 차이가 좀 있습니다.

 



 

 

 

 

 






'디스카운트 드러그 코스모스'라고 쓰여 있는 것이 보이네요.


일본 여행을 즐긴다면 가타카나를 외워 두는 것을 적극 권합니다.

많은 간판이 가타카나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그것만 읽을 수 있어도 상당히 편합니다.*^^*






 

 

 







의약품과 화장품 외에도 웬만한 물품은 다 있었습니다.




 

 

 

 

 







'하다라보 고쿠쥰'이 보이네요. 요즘도 사용 중인데 아주 좋습니다! ^&^





 

 

 

 

 

 

 

 



동전파스, 호빵맨 모기밴드 등 두고두고 사용할 만한 좋은 제품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드럭스토어 코스모스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아직도 많은 쇼핑 장소가 남아 있답니다! ^0^














 

Posted by 깜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