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1. 28. 15:00

 

 

 

 

* 저는 2020 수능에 응시했으므로 현재 고2(2018년 입학)나 고1(2019년 입학)과는 교육과정이 다릅니다. 그러므로 이 글의 내용이나 사용된 이미지들도 기본적으로 지난 수능특강을 바탕으로 하고 있습니다. 제가 쓸 글들은 최근에 수능을 본 사람의 연계교재 활용 Tip 정도로 받아들여 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사진은 '수능특강 영어 → 수능특강 영어듣기'의 순서로 배열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글의 내용은 사진의 흐름과는 별개로 영어, 영어독해연습, 영어듣기 세 권을 모두 다룹니다.

 

 

 

 

 

 

 

 

 

 

 

 

 

수능 영어는 총 70분 45문제로, 듣기 17문제+독해 28문제입니다. 마찬가지로 45문항인 국어보다도 10분이 짧다는 것을 알고 처음에는 약간 놀라웠습니다.

 

그런 만큼 시간 관리가 중요한 시험인데, 제가 대표적으로 사용한 전략은 듣기 멀티였습니다. (듣기에서 문항과 문항 사이에 주어지는 시간 공백을 활용해 독해 문제를 풀 수 있습니다.) 이 방법은 자신이 평소에 모의고사에서 듣기를 거의 안 틀린다면 추천합니다.

 

그리고 비교적 쉬운 유형에서 시간을 절약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저는 대의파악(주제, 요지, 제목 등)은 지문당 1분 내외의 시간을 두고 연습했고, 목적·심경·도표·실용문 등의 유형은 더욱 빠르게 풀 수 있도록 했습니다. 

 

다만 대의파악은 시험마다 한두 문제가 어렵게 나오기도 하는데, 그런 경우에는 속도에만 집중하지는 않았습니다. 어쨌든 앞부분에 나오는 비교적 쉬운 문제들이 신속하게 풀리면 뒤쪽에 나오는 어려운 유형의 문제들을 정확하게 풀기에 유리합니다.

 

유형별 풀이법도 정립되어 있는 것이 좋습니다. 이런 부분은 완전히 혼자서 터득하기는 쉽지 않아서 인강의 도움도 받았습니다. (저의 경우 주로 ebsi 정승익 선생님의 강의로 풀이 방법을 배웠습니다.)

 

 

 

 

 

 

 

 

영어영역 연계교재의 경우 독해 부분의 연계 체감은 국어 문학과 더불어 단연 최강이었습니다. 충분히 공부하고 들어갈수록 직접 연계의 효과는 강력했습니다. 내신 범위였던 적이 있어서 많이 봤던 지문은 거의 바로 답이 보이기도 했고, 한두 번 봤던 기억만 있더라도 완전히 처음 보는 것과는 느낌이 아주 달랐습니다.

 

수능특강 영어듣기의 경우 제가 다 풀어 본 것은 아니어서 연계가 실제로 얼마나 되는지는 잘 모릅니다. 듣기는 연계를 기대하고 풀기보다는 질 좋은 문제집 정도로 여겼습니다.

 

 

 

 

 

 

 

 

수능 준비에 있어 기출과 연계교재 중에서 무엇이 더 중요한지는 사람마다 의견이 다릅니다. 저는 실력을 쌓을 때는 기출을 활용하는 것이 좋지만 이미 웬만큼 실력이 있는 상태에서는 연계교재가 조금 더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후자의 경우에도 EBS만 풀기보다는 기출도 점검하는 것이 가장 좋을 것 같네요.

 

 

 

 

 

 

 

 

수능특강 영어영역 영어듣기는 '유형편 → 소재편 → 실전편'의 순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실전편에는 듣기 17문제로 이루어진 모의고사가 여섯 회나 있었고, 유형편과 소재편도 문항 수가 적지 않았습니다. 아직 듣기가 안정적이지 않은 경우 연습용으로 아주 유용할 것 같습니다.

 

저의 경우 고3 때 영어 선생님께서 수업이 시작할 때마다 수특 영어듣기를 몇 문제씩 들려주셨습니다. 조금씩이라도 자주 들으면서 감각을 유지하는 것은 듣기에서는 특히 중요한 것 같습니다. 현재 잘 된다 하더라도 너무 손을 놓고 있으면 정확도가 낮아질 수 있으니까요.

 

 

 

 

 

 

 

 

2020 수능특강 영어영역 영어듣기 목차

 

 

 

 

수능특강 영어영역 영어는 독해 파트를 전반적으로 다루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유형편 → 주제소재편 → 테스트편'의 흐름이며 테스트편은 3회까지 있습니다.

 

유형편은 현재 수능 영어에서 꾸준히 나오고 있는 거의 모든 유형을 다루고 있습니다. 제가 아는 유형 중에 2020 수특 영어에 없었던 것은 '밑줄 친 부분의 의미 파악'과 '연결사' 정도였습니다.

 

밑줄 친 부분의 의미 파악은 이번에 새로 나온 2021 수능특강에는 포함된 것으로 보입니다. 목차를 보니 3강이 '함축적 의미 파악'이던데 2020 수특에는 없던 부분이었습니다. 2019 6평에서 등장한 후 꾸준히 나오고 있는 유형인데 이제쯤 추가된 것 같네요.

 

소재편에서는 의외의 쓸모를 찾는 친구들이 꽤 있을 것 같습니다. 수시 학종을 생각한다면 본인의 관심 분야에 해당하는 지문을 찾아서 세특 소재로 활용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수능특강 영어영역 영어독해연습은 역시 독해 파트를 다루지만 수특 영어와는 특성이 다릅니다. 영독연의 경우 수특 영어와 달리 일부 유형만 다룹니다. (마지막에 있는 3회분의 Mini Test는 예외입니다.)

 

등장하는 유형들을 나열하면 '빈칸, 연결사, 어법, 무관한 문장, 글의 순서, 1지문 2문항, 어휘, 문장 삽입, 요약문 완성, 1지문 3문항'입니다. 비교적 어려운 유형들을 중심으로 연습하는 교재임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러고 보니 여기에는 연결사 유형이 있네요. 최근 3년간의 평가원 기출에서는 거의 본 적이 없지만, 예전에는 제법 자주 나왔던 유형이니만큼 출제 가능성이 없지 않습니다. 연습을 안 하는 것보다는 하는 것이 훨씬 낫겠죠.

 

 

 

 

 

 

 

 

고3 영어 수업은 거의 연계교재가 활용되며 그만큼 내신에서의 비중도 큽니다. 그러나 진도를 다 나가기는 어려우므로 학교 진도와 별개로 본인의 페이스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수능완성은 보통 1학기 시험 범위에도 안 들어갑니다.)

 

저의 경우 수업을 들은 것 자체보다도 내신 성적에 집념하느라 스스로 지문을 열심히 공부하는 과정에서 얻은 것이 더 많았습니다. 사실 어떤 수업이든 스스로의 흡수 과정이 중요하죠.

 

 

 

 

 

 

 

 

영어 연계교재는 시중에 온갖 분석 및 변형 자료가 존재합니다. 저는 주로 조정식 선생님의 강의와 자료를 참고했으며 이에 대한 글도 써 두었습니다.

 

2020/01/10 - [문제집&참고서 ] - 조정식의 EBS 분석서+변형문제+VOCA

 

그리고 EBSi의 강의, 자료도 참고했습니다. 여러 선생님들께서 많은 자료를 올려 주셨습니다.

 

 

 

 

 

 

 

 

 

 

 

 

수특 영어, 수특 영독, (+수완 영어)를 활용하는 최고의 방법은 일단 여러 번 보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온갖 자료들이 의미가 있는 것 같기도 합니다. 어떤 식으로든 몇 번씩 더 보게 만드니까요.

 

 

 

 

 

 

 

 

그나저나 이번 2021 수능특강은 앞표지에 펭수가 있더군요. 작년에는 수완 뒷표지에 펭수 사진이 있었는데 처음에는 무섭게 생겼다고 생각했습니다. ㅋㅋㅋ

 

하지만 계속 보니 행동도 재미있고 생김새도 익숙해져서 좋게 여기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번 표지에 있는 것이 사진이 아니라 그림이어서 좀 더 귀여운 모습이 된 것 같네요.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8. 8. 19. 12:16


 

 

 

 




<하이라이트 2019 수능 Listening it 모의고사 38회>입니다. 

수능 영어듣기 모의고사라고 할 수 있는 책입니다.


이것도 학교에서 사용하는 교재여서 사게 되었습니다. 





 





수능이 가까이 있는 고3이라면 영어듣기는 기출이나 EBS로 준비하는 것이 더욱 좋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렇지 않다면 한 번쯤 이런 영어듣기 문제집을 경험해 보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습니다.










수능 영어영역 듣기 문제는 17문항으로 어느 정도 적응이 된다면 뒤의 독해 문제들보다 쉽다고 할 수 있습니다.

최근 몇 년간의 기출을 봤을 때 문제 유형이 거의 고정되어 있고 EBS 연계 비율도 높습니다.








이 책도 일반적인 영어듣기 관련 문제집의 구성을 갖추고 있습니다.









직접 들어 보니 이 책은 수능 영어듣기 난이도보다 조금 더 어려운 것 같습니다.


수능에 비해 연음이 많게 발음하고 말의 속도가 빠른 느낌이었고, 

난이도를 낮추기 위해 주어지는 수능 영어듣기의 몇 가지 법칙에서 벗어나 있습니다.


(ex. 아래쪽 사진의 9번과 같은 그림 묘사 문제는 보통 1~5번 순서대로 대화가 전개되는데, 순서를 섞은 문제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소소한 법칙들은 최근의 기출에서 일반적으로 지켜져 온 것일 뿐이며,

앞으로의 수능에서 지켜지지 않을 가능성이 있으므로 이런 부분을 대비하는 것도 괜찮을 듯합니다.


(영어는 최근 몇 년간 유독 문제 유형이 고정되어 있는 편이었는데, 

여기에 변화가 생기더라도 수능의 기본 취지에 벗어나지 않는다면 아무 문제가 없습니다.

ex. 2019학년도 6월 모의평가 29번 신유형)




 






38회의 실전모의고사로 이루어져 있고 마지막 다섯 회는 고난도 모의고사입니다.

문항 수와 유형은 수능과 대체로 일치합니다.





 

 





모의고사 한 회가 끝날 때마다 그 한 회에 대한 dictation(받아쓰기)이 있습니다.


어떤 영어선생님께 이런 빈칸채우기 형식의 받아쓰기보다는 전체를 들으며 받아쓰는 것이 효과적이라는 조언을 들은 적이 있습니다.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했지만 해 본 적은 없습니다. 


쓰는 속도가 말의 속도를 못 따라가서 힘들 것 같았기 때문인데, 듣기 실력 보강이 필요한 상황이라면 일시정지를 눌러 가면서 시도해 보는 것도 나쁘진 않을 것 같습니다.






 





듣기파일 CD가 들어 있습니다. 

지학사 사이트에서도 MP3를 받을 수 있으니 자신에게 편한 방법을 선택하면 될 것 같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7. 5. 7. 20:39




















마더텅 기출문제집은 잘 알려진 기출문제집들 중 하나이죠.


그 중 제가 소개할 것은 '마더텅 전국연합 학력평가 기출문제집 고1 영어 듣기'입니다.


표지는 검은 바탕에 금빛 글씨가 적힌 심플한 디자인입니다. 


검은 표지에서 뭔가 압도적인 기운이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ㅎㅎ

이 표지 덕에 마더텅 기출문제집은 '까만책'으로도 통하더군요.


이 책뿐 아니라 다른 책에서도,

마더텅 책의 디자인은 보기에 좋다, 나쁘다를 떠나 일단 '독특'한 것 같습니다.


그런 독특한 디자인도 마더텅의 인지도에 한몫하는 것 같습니다.

일단 눈에 띄고, 딱 봤을 때 '어, 저건 마더텅 책이다'하는 느낌이 오니까요.






 










뒷표지로 넘어왔습니다. 가격은 12,800원이네요.


교재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들을 가득 모아 두었군요! 

맨 오른쪽 아래에는 지금 보고 있는 학평기출 고1 영어듣기의 리뷰가 있습니다.


직접 풀어 본 결과 이 평가들은 거의 사실인 것 같습니다.
















고1 3,6,9,11월 학력평가 영어듣기 문제가 2011년 문제부터 차례로 실려 있습니다.

그렇게 해서 총 23회가 있습니다.


2016년 11월은 출간 이후 실시여서 없다고 하네요. (바로 아래 사진 위쪽을 읽어보면 있습니다.)


듣기 MP3 파일은 홈페이지에서 직접 찾아야 합니다. 방법이 나와 있군요.
















학습계획표도 있습니다.
















문제는 이렇게 되어 있습니다. 


원래 시험지를 잘 살리면서도 보기 편하게 적당히 편집되어 있었습니다.


해마다 문제 수나 들려주는 횟수가 조금씩 변해 온 것을 풀다 보니 알 수 있었습니다.


하나의 내용을 듣고 두 문제를 푸는 16~17번 세트 문항을 한 번 들려 주던 시절도 있었던 것에 놀랐습니다.

더욱 정신을 바짝 차리고 들었어야 했겠네요. (지금은 두 번 들려줍니다.)

















23회까지의 문제들이 끝나면 딕테이션 부분이 나옵니다.


문제 푸는 것 못지않게 이 딕테이션(받아쓰기) 과정도 중요한 것 같습니다.

답을 맞혔다고 꼭 다 들었다는 것은 아니고, 자기도 모르게 놓친 중요한 부분이 있을 수 있죠.

딕테이션을 통해 그런 부분을 점검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학력평가(모의고사) 기출뿐 아니라 영어듣기평가 기출문제도 있습니다.


게다가 제1회부터 있습니다! 


영어듣기평가는 매번 문제 유형이 거의 비슷하니 (사람들의 대화가 크게 바뀌지 않으니 그럴 수밖에 없겠죠.^_^)

기출문제를 풀어 보면 큰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영어듣기평가에는 모의고사와는 달리 영국 성우도 있습니다!

갑자기 들으면 꽤 당황스러운데, 기출로 준비해 두면 훨씬 나았습니다.


학력평가와 영어듣기평가 모두 챙길 수 있는 실용적인 기출문제집이네요.











'마더텅 전국연합 학력평가 기출문제집 고1 영어 듣기'를 소개했습니다.

황금 연휴도 거의 끝나가네요. 남은 기간, 모두 즐겁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 3. 12. 19:01

 

 

 

 

 

 

 

 

 

 

 

 

 

 

 

 

 

 

이번 포스팅은 '전국 중·고등학생 영어듣기 능력평가'에 관한 것입니다.

 

중학교 영어듣기평가에 대한 포스팅이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고등학교는 잘 몰라요...;;)

 

 

 

세 번째 사진에서 볼 수 있듯이 중학 영어듣기 능력평가는 매년 2회에 걸쳐 시행되는 영어듣기 평가 시험입니다.

(4월에 한 번, 9월에 한 번 봅니다.)

 

전국 16개 시도교육청이 주관하며 EBS 라디오를 통해 시험이 진행됩니다.

 

즉 듣기평가 문제는 전국 어디나 똑같으며 전국에서 동시에 시험을 봅니다.

EBS 라디오 방송으로 시험문제가 나옵니다.

 

영어듣기평가 날짜는 학년별로 다릅니다.

 

제 1회 시험은..

중1 - 4월 5일 (화)

중2 - 4월 6일 (수)

중3 - 4월 7일 (목)

 

제 2회 시험은..

중1 - 9월 6일 (화)

중2 - 9월 7일 (수)

중3 - 9월 8일 (목)

 

 

2016년 영어듣기평가 일정은 이렇게 됩니다.

 

 

 

중2, 중3은 듣기평가를 본 적이 있으니 나름대로 요령도 쌓였겠지만

갓 입학한 1학년 친구들은 궁금한 점이 많을 것 같습니다.^&^

 

 

 

듣기평가는 중요합니다. 영어 수행평가 성적에 반영됩니다.

 

아마 대부분의 학교에서 10점쯤 반영할 텐데 10점을 반영한다는 것은!

예를 들어 75점인 사람은 영어 수행평가 듣기 영역이 7.5점이 된다는 이야기입니다.

 

대부분의 수행평가는 '기본점수'가 있지만 영어듣기평가는 그렇지 않습니다.

100점이 나온다면 10점 만점을 꽉꽉 채우게 되겠지만 0점이면 가차없이 0점으로 반영된다는 것입니다.

 

그러니 어느 정도 준비해 주실 필요가 있습니다.

 

 

 

난이도에 관해 말씀드리자면...

 

쉬운 사람에게는 아주 쉽고 어려운 사람에게는 아주 어렵습니다.

 

100점 맞는 친구들도 많지만 망치는 친구들도 많이 봤습니다.

 

그렇지만 조금만 신경 써 주시면 무난하게 만점을 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준비하는 것이 좋을까요?

 

ebs중학 홈페이지 (mid.ebs.co.kr)에 들어가면 기출문제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기출문제를 이용해 준비하는 것을 가장 강력히 권장합니다.

(문제 유형이 매년 크게 달라지지 않는 편이기 때문에 기출문제의 효과가 잘 나타납니다! ^_^)

 

시험지, 정답, mp3(듣기파일) 모두 제공되니 실제 시험 보듯이 준비할 수 있을 것입니다.

 

 

교과서 평가문제집 등등의 문제집에 듣기평가가 수록되어 있기도 한데

기출문제만큼은 아니지만 이 역시 나름대로 도움이 됩니다.

 

 

 

 

 

 

듣기는 꾸준히 하면 늘게 되어 있습니다! 

지금 잘 안 된다고 해서 실망하지 마셨으면 합니다.. ^^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