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9 21:29

 

 

 

 

 

 

 

 

 

 

 

 

 

 









고등학교 수학으로 넘어온 후로 처음 개념을 익힐 때는 주로 개념원리를 기본서로 사용해 왔습니다.

그래서 관련된 글도 여러 번 썼었죠. 그 링크들입니다.


2016/02/13 - [문제집&참고서 ] - [고등수학 기본서(개념서) 리뷰] 개념원리 수학 1

2016/08/21 - [문제집&참고서 ] - [고등수학 개념서/기본서] 개념원리 미적분 1

2017/07/23 - [문제집&참고서 ] - [고등수학 개념서/기본서] 개념원리 확률과 통계


그리고 지금은 < 개념원리 미적분 2 >의 리뷰를 쓰고 있습니다.

 

 

 









 

 

 

 

 

 

 

개념원리 미적분 2 역시 앞서 봤던 수학 1, 수학 2, 미적분 1, 확률과 통계와 구성은 거의 비슷합니다.

하지만 추가된 것이 몇 가지 있었습니다. '개념원리 익히기'와 '특강'은 미적분 2에서 처음 봤습니다.

 

단원의 도입부에는 배울 내용과 관련된 이야기가 있습니다.

 

 

 

 

 

 

 

 

 

 

개념을 요약적으로 제시한 후에 자세한 설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설명이 그런대로 잘 되어 있기는 하지만 개념을 아예 처음 보고 있다면 

어떤 부분은 이해하기 어려울 수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인터넷 강의를 듣고 있고 앞선 글들에서도 인강을 추천했었습니다.

여기에서는 이미 했었던 인강의 장점 이야기 대신 새로운 소식을 전해 볼까 합니다.

 

(상업적인 홍보 목적으로 쓰는 글이 아닙니다. 교재와 인강 모두 구입해서 사용 중입니다.)

 

개념원리 인강 사이트(www.imath.tv)에서 인강을 대폭 할인해 패키지 상품으로 팔고 있었습니다.

예를 들어 자연계열 패키지를 사면 개념원리 수1, 수2, 미1, 확통, 미2, 기벡 강의 전부를 2년 동안 들을 수 있습니다.

그것을 기존 가격의 75%~88% 할인해서 팔고 있더군요.

 

저는 처음에 개념원리에서 이런 할인을 하는 이유를 알 수 없었습니다.

그런데 이제 이유를 알 것 같습니다. 물론 저의 추측일 뿐이지만요.

 

2018년에 입학하는 고등학생들부터 새 교육과정이 적용됩니다.

다시 말해 2017년 현재 고1인 저는 기존 교육과정이 적용되는 마지막 세대입니다.

 

그러니 지금까지 제작한 강의들은 교육과정 개정으로 수요가 없어져 갈 것입니다!

그래서 개념원리에서 일종의 '떨이'를 하는 것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괜찮은 전략이었다고 봅니다. 그들에게도 저에게도 좋은 일이었죠.ㅎㅎ

 

 

 

 

 

 

 

 

 

 

 

 

 

 

 

 

 

 

 

개념을 배운 후에는 '개념원리 익히기' 문제를 풀게 됩니다.

아무래도 바로 응용된 문제를 풀기는 어려울 테니 개념이 잘 녹아 있는 

가장 기본적인 문제들부터 풀 수 있도록 한 것이겠죠.

 

그 후에는 개념체크 및 필수예제가 있습니다. 문제와 함께 풀이가 나와 있습니다.

아래쪽의 '확인체크'는 예제와 비슷한 문제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특강이 있습니다. 처음 보는 구성이어서 꽤 신선했습니다.

 

 

 

 

 

 

 

 

특강도 관련된 예제와 확인체크가 있습니다.

 

 

 

 

 

 

 

 

 

연습문제에서는 확인체크보다 좀 더 응용된 문제들을 볼 수 있습니다.*^^*

 

 

 

 

 

 

 

 

 

 

연습문제는 Step 1과 2로 나뉘어 있는 경우도 많으며 종종 실력 UP (심화) 문제도 등장합니다.

 

< 개념원리 미적분 2 >의 리뷰였습니다.

미적분 2의 시작은 '이과 수학'의 시작이라는 점에서 저에게 꽤 의미가 있었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6.02.13 16:58

 

 

 

 

 

 

 

 

 

 

 

고등학교 수학 선행학습 등을 고민하다 보면, 처음 알아볼 때는 이런 식의 의문이 들곤 합니다.

 

'도대체 수학 1은 뭐고, 수학 2는 뭐야? 그리고 그걸 언제 배우는 건데?'

 

이런 기본적인 의문이 들곤 합니다.

 

그래서! 고등학교 수학 교육과정을 한 장의 사진과 함께 간단히 정리하겠습니다.^&^

(사진은 '개념원리 수학 1' 에서 참고한 것입니다.)

 

 

(지금 저는 중학생이기 때문에 오류가 있을 수 있지만, 다양한 곳을 조사했기 때문에 아마 거의 맞을 겁니다.^^)

 

 

고등학교 1학년 때는 아직 문이과 구분이 없어서, 모든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은

1학년 1학기 때 수학 1, 1학년 2학기 때 수학 2를 배웁니다.

 

2학년 때부터는 인문계열(문과)과 자연계열(이과)로 나뉘게 됩니다.

 

고등학교 2학년과 3학년 2년 동안,

 

문과는 확률과 통계, 미적분 1까지 배웁니다.

이과는 확률과 통계, 미적분 1, 미적분 2, 기하와 벡터를 배웁니다.

 

그러니까 원칙적으로는 2학년과 3학년 2년 동안 이렇게 배우게 됩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고등학교들은 진도를 훨씬 더 빨리 나갑니다.

 

2년 동안 나가도록 되어 있는 진도를 2학년 1년 동안 다 빼고,

3학년 때는 기출문제, 모의고사 풀이 등 본격적인 수능 준비에 매진하는 학교들이 많을 것입니다.

 

그러니까 실질적으로 문과는 2권, 이과는 4권의 책을 1년 동안 배우는 것입니다.

 

 

이렇게 진도를 빨리 나가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선행학습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듯합니다.

 

특히나 이과는 1년에 4권, 그것도 두껍고 어려운 책 4권을 배우는데 한 번도 미리 보지 않고 들어간다면

수업을 따라가기가 조금 벅찰 수도 있겠죠.

 

수학 선행학습을 할 것인지, 또 얼마나 어떻게 할 것인지는 본인의 실력이나 흥미 등을 따져 가며

충분히 고려한 뒤 결정하시면 되겠습니다.^^

 

저는 이 정도로 언제 어떤 책을 배우는지만 간단히 써 놓았지만,

목차까지 알려 주는 곳들도 많으니 궁금하신 분들은 포털사이트에서 검색해 보시면 금세 나올 것입니다.^_^

 

 

 

*수정(2016.8.6)

: 고등학교 2학년부터의 과정을 교과서 이름만 나열하고 진도를 나가는 순서를 명확히 하지 않아 써 둡니다.

문과인 경우 미적분1 , 확률과 통계 순으로 진도를 나가고

이과인 경우 미적분1, 미적분2, 확률과 통계, 기하와 벡터 순으로 나갑니다.

 

 

 

간단하게 고등학교 수학 교육과정에 관해 포스팅해봤습니다.

곧 3월이 되고 새 학년이 시작되겠네요.*^^*

 

 

 

 

 

 

 

 

 

 

 

Posted by 깜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