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03 09:00

 

 

 

 

 

 

 

 

 

 

 

 

 

아침에는 로손 편의점에 들러 왠지 눈에 띄었던 알록달록한 껌을 샀습니다.

 

 

 

 

 

 

 

 

 

 

 

 

 

 

 

 

 

섬세한 개별 포장이 된 상쾌한 껌이었습니다.

 

 

 

 

 

 

 

 

 

 

 

 

 

 

 

 

 

 

큰 규모의 다이소에 갔습니다.

 

다이소들이 예쁜 분홍색을 테마로 하고 있군요.

 

 

 

 

 

 

 

 

 

 

 

 

 

 

 

 

 

별의별 물건들을 다 만날 수 있던 다이소였습니다.

 

게다가 이것들이 모두 108엔이죠! (100엔 + 소비세 8%)

 

일부 품목은 108엔이 아닌 것도 있지만 그런 것은 극히 일부이고

거의 전부가 108엔이라 보아도 좋았습니다.

 

 

 

 

 

 

 

 

 

 

 

 

 

 

 

 

 

 

 

아직 비행기 시간은 너무 많이 남아 있었습니다.

공항에 가도 별로 할 일도 없을 게 뻔했죠.

 

그래서 호텔 와이파이와 구글 지도를 동원해 찾아낸 곳이 있습니다.

 

 

 

 

 

 

 

 

 

 

 

 

 

 

 

 

 

 

 

Posted by 깜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