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3.07 10:00

 

 

 

 

 

 

이번 포스팅은 군침 도는 회전초밥 식당 포스팅입니다.

 

특히 일본이기 때문에 일부러 한번쯤 가볼 법한 게 회전초밥집이죠.

 

이 포스팅의 회전초밥집은 '하마즈시'입니다.

수많은 체인점이 있는데 장소에 따라 한국 관광객이 많은 곳도 있고 일본 현지인이 많은 곳도 있습니다.

 

제가 간 하마즈시는 아메리칸빌리지 쪽의, 그러니까 오키나와 중부 쪽에 있는 곳이었습니다.

 

이 하마즈시는 거의 모든 사람이 일본인이더군요.

그래도 사람은 많아서 전 1시간 넘게 기다렸지만 그럴 가치가 있었답니다.

일본의 기다리기(?) 문화도 체험해 보고 말이죠.

 

 

 

 

 

 

 

 

 

 

 

 

 

 

 

 

초밥 도시락을 사 갈 수 있답니다.

 

 

 

 

 

 

 

 

 

 

 

다양한 초밥들이 있답니다.^_^

 

 

 

 

 

 

 

 

 

 

 

 

이 화면으로 초밥 등 음식을 주문할 수 있습니다.

주문한 음식이 회전판 위를 지나가면 알림이 뜹니다.

 

주문한 음식은 검은 받침대 위에 접시가 올려져 있습니다.

즉 검은 받침대 위에 올려진 음식들은 자기가 주문한 게 아니라면 가져가면 안 되겠죠.

그걸 모르고 처음에 남이 주문한 음식을 먹기도 했답니다;;

 

 

 

 

 

 

 

 

 

 

 

접시별 가격은 보시는 대로입니다.

 

 

 

 

 

 

 

 

 

 

 

 

 

 

다양한 초밥들이 있습니다.^^

 

전 회를 잘 못 먹는데 이곳은 회가 아닌 초밥이나 사이드메뉴들도 많아서

회를 잘 못 먹거나 혹은 어린 아이가 함께 있어도 먹을 게 많답니다.^^

 

 

 

 

 

 

 

 

 

 

 

 

 

 

계란말이 초밥, 김밥, 유부초밥, 스테이크 초밥 등 맛좋은 메뉴들이 많답니다.^^

 

 

 

 

 

 

 

 

 

 

 

 

감자튀김, 국물 요리와 면 요리 등 사이드메뉴나 음료수도 많답니다.*^^*

 

 

 

 

 

 

 

 

 

 

 

케이크와 푸딩 등 디저트도 있답니다!

케이크는 다른 메뉴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쌌지만 맛은 훌륭하더군요.

 

 

 

 

 

 

 

 

 

맛있는 회전초밥 식당 포스팅이었습니다.

이런 맛있는 포스팅을 하면 다시 먹고 싶어진답니다...

 

즐거운 한 주였기를 바랍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08.04 16:30

 안녕하세요~

우연히도 오늘 역시 맛집을 소개하게 되었군요.^^

오늘은 '충주 체리블러썸' 입니다.



 제목대로 이곳은 다양한 나라의 음식이 공존하는데..

초밥이 특히 많은 종류가 있어군요.^&^

지금 사진에 나온 초밥이 이 뷔페에 있는 모든 초밥의 반 정도뿐일 겁니다.

처음에 한쪽에 있는 롤 초밥을 가지고 왔는데,

다른 쪽에 다른 종류의 초밥도 있었답니다.. 그리고 어딘가에 알밥도 있었을 거예요.^^

제가 먹은 초밥 중에는 연어 초밥이 좋았습니다. 맛도 좋고, 무엇보다 연어 초밥을 처음 봤답니다.*^^*

초밥을 처음에 너무 많이 먹었더니 배가 불러서 이번엔 많이 못 먹었답니다..;;




 다음도 맛있는 음식들이로군요.

치즈 스파게티, 볶음우동, 그리고 치킨인데요.

치킨은 후라이드 치킨간장 치킨이 있었답니다.^^

치킨 근처에는 돈까스와 감자튀김도 있던데, 그것들도 맛이 괜찮더군요.^^

치즈 스파게티는 치즈를 좋아해서 치즈가 많이 들어가게 떠 왔더니 치즈가 너무 많더군요.

아무래도 적당히 가지고 와야 겠습니다.^&^




 다음은 소면입니다. (사진이 좀 흐리네요..;;)

소면은 직접 면과 국물, 고명, 그리고 어묵까지 원하는 양만큼 덜어 직접 담아 먹는데,

면이 한 덩어리의 양 자체가 꽤 많아서 다른 음식도 많이 맛보고 싶다면 면을 좀 남기는 것도 좋을 것 같군요.^^




 이제 가장 기대되는 디저트군요.^&^

새우깡은 눅눅해서 별로 맛있지 않았답니다..

그렇지만 초코 머핀초콜릿 케이크는 맛있었답니다.*^^*

초콜릿 케이크는 제가 개인적으로 초콜릿을 좋아해서이기도 한 것 같고,

초코 머핀은 다른 사람들도 맛있다고 하더군요.




과일도 있었지만, 사진은 안 찍었답니다. (먹다 보니...;;)

이곳에는 슬러시가 있더군요.^^

슬러시는 사진의 오렌지 맛 외에도 파란 슬러시도 있더군요.

파란 건 아무래도 소다 맛 같네요..

그리고 아이스크림도 있는데, 맛은 두 종류이고 콘에 담아 먹을 수도 있었답니다.^&^

 

최근에 음식점에서 좀 더 적극적으로 사진을 찍어 오게 되어서 블로그에 올릴 글감이 좀 더 많아진 것 같습니다.

다음에도 신선한 글로 돌아오겠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복돌이^^ 2014.08.06 15: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사진 잘찍었네^^
    이번 주말에는 어디갈까?^^ 또 보니 먹고 싶어지네 ^__^

2014.07.16 20:52

 

 안녕하세요~~

오늘도 저번 '원주 오스타스'에 이어 또 하나의 고급 뷔페 식당을 초대하려고 합니다.

그곳은 두바이 7성급 호텔의 유명 요리사 '에드워드 권' 의 이름을 건

'The Mixed One(더믹스드원)'이라는 뷔페입니다.

여러 곳에 있는 것 같은데 저는 분당에 있는 지점을 가 보았답니다.

 

가격은...

 

구분

 평일점심

평일저녁

주말/공휴일 점심 

주말/공휴일 저녁 

 성인

 29,500

39,500 

39,500 

42,000 

 초등학생

 20,000

22,000 

22,000 

28,000 

 미취학

 11,000

11,000

15,000 

15,000 

         

 

 이제 음식들을 보면, 저는 뷔페에서 피자를 가장 먼저 먹는 습관이 있어서 피자를 찾았답니다.^&^

3종류이고, 일반 피자집에서 파는 피자보다 특별한 듯한 느낌이더군요.

저는 맨 위의, 고구마 피가 맛이 좋았답니다.

 다음은 육류입니다. (맨 위는 생선 요리)

요리가 기억에 남던데, 특히 가운데에 있는 닭 요리의 소스 맛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아마도 레몬 맛이었던 것 같군요.^^

 그리고, 생선류입니다.

이 요리들은 연어 요리와 초밥 종류여서 값이 비싼 요리이기도 하지요. (물론 뷔페에선 무제한*^^*)

저는 생선회는 먹어 보지 않았는데, 초밥에는 구운 생선이 있거나 치즈롤, 유부초밥도 있어서 맛있게 먹을 수

있었답니다.^&^

연어도 조리 방법을 다양하게 해서 서너 종류나 있더군요.

 음.. 저는 스파게티, 그러니까 파스타 요리를 좋아하는데, 여기에는 3종류의 파스타가 있었고, 조리를 부탁하면

즉석 조리해 줍니다.

이건 평범한 토마토 파스타 같지만 제가 일부러 조개도 넣었고, 또 면이 보통의 스파게티보다 굵어

특별했습니다.^^

 이건 까르보나라 스파게티(간단하게 크림 스파게티가 편한듯..;;)인데요,

나머지 1종류는 주문하지 않아서 기억이 잘 안 납니다.

 

그리고,

맛있어 보여서 얼른 먹어 버리느라 사진은 굳이 찍지 않았지만 스테이크도 주문하면 즉석으로 만들어 줍니다.

스테이크 맛도 좋더군요. 양도 꽤 많았습니다.

마지막으로, 디저트들입니다.

저는 디저트가 뷔페의 질에서 상당한 부분을 결정한다고 생각합니다.^&^

지금 사진 외에도 여기엔 디저트가 많고, 맛도 다양했습니다.

아래쪽의 분홍색 조각케이크는 새콤한 맛이 기억에 남았습니다. 보통 디저트는 단 것이 많은데 말이지요.^^

그리고 마카롱은 달달한 디저트의 표본이었던 것 같은데, 이곳 마카롱은 다른 곳보다 작아서

귀여웠습니다.

 

이상으로 뷔페 'The Mixed One(더믹스드원)'에 관한 포스팅을 마무리하겠습니다.

그럼, 다음에는 더 신선한 주제로 돌아오겠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을사나이 2014.07.20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고파지는군요.
    잘보고갑니다

  2. 복돌이^^ 2014.07.21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니까 또 가고싶어지네^^
    담에는 어디로 갈까?^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