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카타역 맛집'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8.27 일본 후쿠오카 여행 - 하카타역(2) (1)
  2. 2014.08.23 일본 후쿠오카 여행 - 하카타역(1) (4)
2014.08.27 21:03

 

저번에 올린 것에 이어서

또다시 하카타역의 다양한 문물(?)에 대해 올립니다.

 

저번에 올렸던 내용입니다.

 

2014/08/23 - [여행/일본 후쿠오카] - 일본 후쿠오카 여행 - 하카타역(1)

 

 

 

 

 

 

 

 

하카타역에 '모스버거'라는 패스트푸드점이 있더군요.^^

 

일본 패스트푸드점의 장점은 서빙을 해준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단점은 흡연실이 있어서 근처의 자리에서는 냄새가 난다는 것이었습니다.

(사실 일본에서 패스트푸드점은 여기만 가봐서 다른 가게는 좀 다른지도 모르겠습니다...;;)

 

 

 

 

 

 

 

 

 

패스트푸드점에서 가장 기본적으로 떠올리는 햄버입니다.^&^

야채가 든 것이 있고 그렇지 않은 것이 있군요.

햄버거는 역시 햄버거답게 맛있고 배도 불렀답니다.^^

 

 

 

 

 

 

 

 

 

 

그리고 이름은 잘 모르겠지만 이런 메뉴도 시켜봤습니다.

빵 두 조각과 계란, 소시지, 샐러드네요. 아침식사로 훌륭할 듯합니다.*^^*

케첩은 'Mos burger'의 'Mos' 이려나요?

 

 

 

 

 

 

 

 

 

 

왠지 저는 일본에서 음료수도 기억에 남는 것이 여러 가지 있던 것 같은데,

그 중 하나인 '메론소다' 입니다.

탄산음료인데 메론맛 환타 같습니다.^&^

 

 

 

 

 

 

 

 

 

 

하카타역에서 눈여겨보면서 고민하다가 산 '병아리빵'입니다.

선물용으로 판매해서 그런지 값이 비싸더군요. 6개에 5400원이면 상당히 비싸네요..;;

 

 

 

 

 

 

 

 

 

 

 

 

 

비싼 대신 맛은 훌륭했습니다. 카스테라 같은 빵 맛이 훌륭했습니다.*^^*

그런데 제가 먹은 건 카스테라 같았지만, 원래는 병아리 모양 만쥬가 유명하다더군요.^^

병아리 모양 젤리도 보았답니다.

 

 

 

 

 

 

 

 

 

 

 

하카타역에서, 일본답게 초밥도 먹었습니다.

하카타역 터미널 8층의 회전초밥 뷔페를 찾았습니다.^^

특이한 점은, 40분의 시간 제한이 있어서 서둘러서 많이 먹어야 한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약간의 한국말이 통해서 편했습니다.

 

이건 게살 초밥인데 저에게는 이 초밥이 특히 맛있었습니다.^&^

 

 

 

 

 

 

 

 

 

 

이건 계란말이가 올라가 있군요.

저는 이 계란말이 초밥과 유부초밥, 치즈롤 같은 것을 좋아해서 그런지 좋았습니다.^^

 

그리고, 초밥뿐 아니라 사이드 메뉴도 있는데, (역시 무한으로 가져다 먹을 수 있답니다.)

치킨, 차슈, 소바, 계란찜 등이 있었는데, 차슈는 별로더군요(차가워요..).

 

 

 

 

 

 

 

 

 

 

 

그리고, 서비스라면서 이 초밥을 주던데, 뭔가 특별하거나 비싼 재료를 사용했나 봅니다.^^

 

이 40분 제한 회전초밥 뷔페의 가격은..

남자 1480엔

여자 1280엔

중학생 980엔

초등학생 680엔

 

입니다.

 

 

 

 

 

 

 

 

 

 

사진이 많이 흐린데, 숫자 대신 초밥이 쓰인 재미있는 시계가 있었답니다.^^

 

 

 

다음번에는, 후쿠오카 타워와 캐널시티 등

후쿠오카의 주요 관광지 및 쇼핑 장소를 소개합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복돌이 2014.08.28 09: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난 요기초밥집도 무제한이라 좋았지만 요도바시카메라 건물의 초밥집이 메뉴가 훨씬 다양해서 좋더라^^
    다음에 또 가자^^

2014.08.23 19:12

 한국에서 후쿠오카공항까지 도착하고 난 뒤,

먼저 찾게 되는 교통의 요지 '하카타역'에 대해 올립니다.^^

이 하카타역은 후쿠오카에 있는 역인데 규모가 아주 큽니다.

한국의 청량리역과 비슷한 느낌인데 그보다는 조금 더 컸습니다.

 

 

 하카타역에는 터미널은 물론 백화점, 마트도 있고 근처에 가게나 식당들이 아주 많습니다.^&^

지금 이곳은 하카타역 1층의 '아뮤플라자'로 디저트를 중요히 여기는 제게는

먹음직스러운 케이크들이 눈에 들어오더군요.^^

 

 

 

 

 

 

 그중에도 이건 한국의 롤케이크 같기도 한데 '도지마롤'라고 하는 빵이더군요.

그런데 좀 비쌉니다. 맛있어 보여서 하나 샀는데 아마 10,000 ~ 12,000원 정도를 내야 했습니다.;;

그래도 빵이 푹신푹신해서 좋았답니다.*^^*

 

 

 

 

 

 

 

 

하카타역 터미널입니다. 이 터미널의 8층이 식당인데,

그날따라 돈까스가 먹고 싶어서 돈까스집에 들어갔습니다.

일본어를 몰라서 식당 이름은 잘 모르겠고, 대신 이름이 적힌 사진을 찍어 두었답니다.^&^

 

 

 

 

 

 

 

보통의 식당은 3~4명이 같이 먹을 수 있게 식탁이 배치되어 있는데,

이곳은 보시다시피 혼자서 먹기 위한 구조입니다.

돈까스 소스도 따로 있군요.^^

 

 

 

 

 

 

이건 아무래도 그냥 평범한 돈까스 같아 보입니다.

돈까스를 주문할 때, 밥의 양과 미소국의 을 고를 수 있었답니다.^_^

밥의 양은 대, 중, 소 (400g, 300g, 150g) 중에 선택 가능하고,

미소국은 순한맛과 매운맛 중에 고를 수 있답니다.^^

 

 

 

 

 

 

사진이 꽤 흐리게 찍혔지만,

어쨌든 돼지고기(이름이.. 차슈?)도 주문했습니다.^&^

고기는 맛있었습니다.

 

 

 

 

 

 

 

돈까스 카레덮밥도 주문했습니다.

카레와 밥이 나오고 돈까스도 올려져 있군요.

다른 메뉴도 그랬지만 이 메뉴는 특히 양이 많았습니다.

사진으로 보기에도 밥이 산처럼 쌓여 있네요.^&^

일본 카레를 맛보고 싶었는데 좋은 선택이었던 것 같습니다.

먹기가 편하고, 카레 맛이 좋았습니다.

 

 

 

 

 

 

이번에는 아뮤플라자 지하 1층의 식당가입니다.

아침식사로 이곳을 선택했는데, 조식을 저렴한 가격에 파는 식당이었습니다.

생선요리가 대표적인 듯해서 고등어 요리와 연어 요리를 주문했습니다.^^

 

이 사진은 고등어 요리이고 아래쪽 사진은 연어 요리입니다.

 

생선구이, 밥, 미소국, 반숙 계란, 두부 등이 정갈하고 깔끔하게 나와

조식으로는 제격인 식당이었습니다.*^^*

 

 

 

 

 

 

이건 연어 요리인데, 연어는 가시가 좀 많아서 고등어보다는 발라 먹기가 약간 불편했습니다.

 

 

 

 

이번에는 하카타역의 먹을거리를 중심으로 소개했습니다.^^

이곳 하카타역과 그리고 전체적인 일본 식당에서 느낀 것은

아무 곳이나 괜찮아 보이는 곳에 들어가면 대부분 마음에 들 법하다는 것입니다.

한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곳도 좋지만,

일본인들이 많이 있는 식당에 들어가면 대부분 좋은 곳이더라고요.^&^

 

어딘지도 잘 모르고 돌아다녔지만 전체적으로 많은 볼거리와 먹을거리가 있었답니다...^^

 

 

오늘 하카타역에 대해 일부만 소개했는데,

다음에 나머지 즐길거리에 대해 소개할 겁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복돌이^^ 2014.08.25 2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에 또가면 이번에는 카레돈까스 덮밥을 내가 먹어야쥐!! 야무지게..ㅋㅋ ^^

  2. 별이~ 2014.08.27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이 오랜만에 다녀가네요~^^
    앞으로 자주 들리도록 노력할게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