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30 15:00

 

 

 

 

 

 

 

 

 

 

 

 

 

풍족한 주차 공간을 가진 맥스밸류에 차를 댔습니다.

 

 

 

 

 

 

 

 

 

 

 

 

 

 

 

 

 

 

 

그리고 유후인의 거리를 걸었죠.

 

 

 

 

 

 

 

 

 

 

 

 

 

 

 

 

 

 

그렇게 도착한 긴린코 호수입니다.

 

 

 

 

 


 

 

 

 

 

 

 

 

 

 

 

 

 

아름다운 경치의 커다란 호수였습니다.

 

 

 

 

 

 

 

 

 

 

 

 

 

 

 

 

 

 

호수 속 커다란 물고기들의 움직임을 들여다보았습니다.

 

 

 

 

 

 

 

 

 

 

 

 

 

 

 

 

 

 

 

북적거리는 거리와 조금 떨어진 한산한 길을 걸었습니다.

바로 옆에 있었는데도 참 조용한 곳이었죠.

 

그런데 그렇게 한산한 데에는 이유가 있었습니다.

길이 끊겨 있던 겁니다!

 

유노츠보 거리 바로 옆처럼 보였지만 물이 가로막고 있던 거리였습니다.

길이 없어 좀 돌아가긴 했지만 재미있는 경험이었습니다.

 

어느 친절한 할아버지께서 알려 주려 하셨지만 일본어를 잘 알아듣지 못했습니다...

 

 

 

 

 

 

 

 

 

 

 

 

 

 

 

 

 

 

 

광활한 땅 위에 거대한 단독주택이 몇 채 있었습니다.

 

 

 

 

 

 

 

 

 

 

 

 

 

 

 

 

 

 

 

 

대저택이라 불러도 될 만한 주택들이었습니다.

 

 

 

 

 

 

 

 

 

 

 

 

 

 

 

 

 

 

 

 

 

 

긴린코 호수를 구경하고 정화된 마음으로 주차장으로 돌아와 푸딩을 먹었습니다.

 

달콤한 망고 푸딩이었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7.01.28 13:30

 

 

 

 

 

 

 

 

 

 

 

 

 

유후인의 아름다운 거리를 따라 긴린코 호수로 천천히 걸어갔습니다.

 

이 거리는 '유노츠보 거리'입니다. 관광객이 가득한 곳이죠.

많은 상점들이 있어서 상점 거리라고도 불리는 것 같습니다.

 

금상고로케, 비스피크 롤케이크, 비허니 아이스크림 등

잘 알려진 유후인의 먹거리들이 거의 이 거리에 집결되어 있습니다.

 

그런 가게들에는 더욱 많은 사람들이 붐볐고, 줄을 서 있는 모습도 심심찮게 보였습니다.

 

 

 

 

 

 

 

 

 

 

 

 

 

 

 

 

 

 

 

피아노 건반 모양의 초콜릿이 몹시 맛있어 보였습니다!

 

 

 

 

 

 

 

 

 

 

 

 

 

 

 

 

 

 

거리를 걷다 보면 보이는 유후인 플로럴 빌리지입니다.

 

굉장히 재미있고 역시 사람이 많은 곳이었습니다.











 

 

 

 

 

 

 

 

 

 

 

 

 

 

 

 

 

볼거리가 많은 곳이었습니다.

 

 

 

 

 

 

 

 

 

 

 

 

 

 

 

 

 

 

기념품 가게 등이 많이 있었습니다.

 

 

 

 

 

 

 

 

 

 

 

 

 

 

 

 

 

 

독특하고 즐거운 것이 많은 곳이었습니다.

 

 

 

 

 

 

 

 

 

 

 

 

 

 

 

 

 

아름다운 그림들이 여러 개 놓여 있습니다.

 

 

 

 

 

 

 

 

 

 

 

 

 

 

 

 

 

 

피터래빗! :-)

 

 

 

 

 

 

 

 

 

 

 

 

 

 

 

피터를 닮은 토끼와 마주쳤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7.01.27 12:00

 

 

 

 

 

 

 

 

 

 

 

 

 

꿈 같았던 무소엔을 나와 이온몰 맥스밸류에 주차했습니다.

 

 

 

 

 

 

 

 

 

 

 

 

 

 

 

 

 

 

 

일본 마트를 탐색하는 것은 참 즐겁습니다.

 

 

 

 

 

 

 

 

 

 

 

 

 

 

 

 

 

 

신선한 과일들이 여기저기 진열되어 있습니다.

 

 

 

 

 

 

 

 

 

 

 

 

 

 

 

 

일본은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을 창조해내는 데 일가견이 있는 국가인 듯합니다.

 

예쁘고 먹음직스러운 다양한 종류의 푸딩이 보입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7.01.26 13:00

 

 

 

 

 

 

 

 

 

 

 

 

 

아침이 밝자 숙소를 나서 벳부와 그다지 멀지 않은 유후인으로 이동했습니다.

 

창 밖의 움직이는 경치도 재미있게 보았습니다.

 

독특한 모양의 산이 있네요!

 

 

 

 

 

 

 

 

 

 

 

 

 

 

 

 

 

 

멋지고도 다양한 경치가 계속 펼쳐집니다.

 

 

 

 

 

 

 

 

 

 

 

 

 

 

 

 

 

 

이 사진들로 보는 것보다 실제 풍경이 훨씬 장관입니다.

 

 

 

 

 

 

 

 

 

 

 

 

 

 

 

 

 

자연 경관 덕에 지루할 틈이 없는 이동이었습니다.

 

 

 

 

 

 

 

 

 

 

 

 

 

 

 

 

 

 

유후인에 도착했습니다!

 

 

 

 

 

 

 

 

 

 

 

 

 

 

 

 

 

 

유후다케 산입니다.

 

이 날 유후다케 산의 꼭대기를 볼 수 있었습니다.

참 날씨가 좋은 날이었죠.

 

 

 

 

 

 

 

 

 

 

 

 

 

 

 

 

 

 

온천 도시 유후인에는 당일온천이 많이 있습니다.

 

우리는 당일온천 무소엔을 이용했습니다.

 

무소엔. 한국식 한자로는 '몽상원'입니다. (夢想園)

 

무소엔은 료칸이지만 숙박하지 않고 온천만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오픈 시간은 오전 10시입니다.

조금 일찍 도착해서 가게에서 기다렸습니다.

 

가게에서는 과자와 입욕제 등을 팔고 있었습니다.

온천 후 먹기 제격인 음식들이 많이 있습니다.

 

이곳에서 저는 간장 맛이 나는 짭짤하고 재미난 과자를 사 먹었습니다.

 

 

 

 

 

 

 

 

 

 

 

 

 

 

 

 

 

 

 

일반 대중탕 외에 실내, 실외 각각 2개의 가족탕이 있습니다.

총 4개뿐이니 아무래도 이미 많은 사람이 찾아온 후에 도착한다면 이용하기 쉽지 않겠죠.

 

시작 시간인 10시에 맞춰 가서 가족탕을 가장 먼저 이용해 볼 수 있었습니다.

 

실외 가족탕은 환상적입니다. 무소엔이라는 이름과 잘 어울리는 곳이었죠.

온천 물을 머금은 식물들이 자라고 있어 눈도 즐거웠습니다.

 

 

 

 

 

 

 

 

 

 

 

 

 

 

 

 

 

 

 

실내 가족탕도 좋습니다.

 

헤어드라이어 등 여러 물품들이 잘 갖추어져 있다는 점에서 굉장히 편리했습니다.

 

 

 

 

 

 

 

 

 


 

 

 

 

 

 

 

 

 

 

 

Posted by 깜찍이^^
2017.01.23 19:27

 

 

 

 

 

 

 

 

 

 

 

 

 

정겨운 인천공항의 풍경입니다.

 

 

 

 

 

 

 

 

 

 

 

 

 

 

 

 

 

 

 

티웨이항공의 오후 2시 45분 비행기로 약 1시간 10분간 비행했습니다.

 

 

 

 

 

 

 

 

 

 

 

 

 

 

 

 

 

 

 

오이타공항에 도착했습니다. 작은 규모의 공항으로 국제선은 더욱 그렇습니다.

 

 

 






 

 

 

 

 

 

 

 

 

 

 

 

 

 

 

 

 

편의점 세븐일레븐(SEVEN-ELEVEN)이 있습니다.

 

 

 

 

 

 

 

 

 

 

 

 

 

 

 

 

 

 

 

여러모로 편리한 도요타렌트카에서 차를 빌렸습니다.

 

 

 

 

 

 

 

 

 

 

 

 

 

 

 

 

 

 

 

한쪽에는 읽을거리와 TV도 있습니다.

 

 

 

 

 

 

 

 

 

 

 

 

 

 

 

 

 

 

 

 

온천 냄새가 나는 듯한 거리입니다.

 

 

 

 

 

 

 

 

 

 

 

 

 

 

 

Posted by 깜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