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2. 17. 17:10

 

 

 

 

 

 

 

 

 

많은 수학 인강 선생님들께서 본인의 이름을 건 실전모의고사(실모)를 제작하십니다. 저는 현우진 선생님의 실모 '킬링캠프 (Killing Camp)'를 풀었습니다. 제가 기억하기로 온라인 킬링캠프는 6월 모평 후에 Season 1이 나왔고, 9월 모평 후에 Season 2가 나왔습니다. 그리고 각 Season마다 세 회분의 시험지, OMR 세 장, 해설지가 들어 있었습니다.

 

 

 

 

 

 

일단 킬링캠프는 쉬운 시험지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OT에서도 이 시험지는 난이도가 제법 있으며 쉽다고 말하는 사람들 중에는 '허언친구'가 많을 것이라고 하셨습니다. (물론 가끔씩 수학을 대단히 잘해서 웬만한 실모는 쉽게 느껴지는 친구들도 있긴 하겠지만요.)

 

그리고 킬링캠프의 장점은 앞으로 나올 문제를 대비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평가원 시험에서 아직 나온 적이 없는 소재들 중에 곧 출제될 가능성이 있는 것들을 활용해 제작된 문제들이 꽤 많습니다. 이런 부분은 선생님 자체의 특징이기도 해서, 뉴런 등의 다른 강의에서도 그런 소재들을 짚어 주십니다.

 

 

 

 

Posted by 깜찍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